인터넷 성경 핵심 공부:  "창세기에서 계시록까지" (고린도후서)

Ⅱ. 새 언약의 직분 (2:14-7:4)

 

사도권 논쟁 서론(1-7장)

예루살렘을 위한 헌금(8-9장)

거짓교사를 대적함(10-13장)

고린도후서의 내용 요약


Ⅰ. 사도권 논쟁 서론(1-7장)
 A. 왜 바울은 직접 오지 않고 편지를 썼는가? (1:1-2:13)

 B. 새 언약의 직분(2:14-7:4)

  
 C. 디도가 고린도에서 가져온 소식(7:5-16)
  가. 위로의 하나님(7:5-7)

  나. 하나님의 뜻대로 하는 근심(7:8-11)

  다. 신뢰와 감사의 고백(7:12-16)

  "그런즉 내가 너희에게 쓴 것은 그 불의를 행한 자를 위한 것도 아니요, 그 불의를 당한 자를 위한 것도 아니요, 오직 우리를 위한 너희의 간절함이 하나님 앞에서 너희에게 나타나게 하려 함이로라(12)."

  바울이 고린도교회에 '준엄한 편지"를 쓴 것은 '불의를 행한 자'(가해자)를 비난하거나 또는 '불의를 당한 자'(피해자)를 변호하기 위한 것이 아니었다(12(상)). 그가 그 편지를 쓴 것은 바울에게 불성실하게 대했던 고린도교회의 몇 가지 일들을 교정함으로, 바울을 간절히 사모하던 이전의 온전한 관계를 회복하기 위한 것이었다(12(하)). 여기에서 바울은 불의를 행한 자(피해자)와 불의를 당한 자(피해자)의 이름을 거론하지 않고 익명으로 제시하고 있다. 이 일로 인해서 여기에서 바울이 말하는 가해자와 피해자가 누구인지, 그리고 가해자가 저지른 죄가 무엇인지에 대해서 여러 견해들이 제시되어 왔다. 1) 어떤 사람들은 여기에 나오는 가해자가 (고전 5:1-)에 나오는 아비의 아내를 취한 패륜아라고 주장한다(Farrar). 이 경우에 피해자는 아들에게 아내를 빼앗긴 아버지가 될 것이다. 2) 그러나 더 많은 학자들은 여기에 나오는 가해자는 고린도 교회에 들어온 거짓교사이며 피해자는 바울이라고 말하고 있다. 그들은 여기에서 가해자가 저지른 죄는 거짓교사들이 바울의 사도직에 도전하고 그 명예를 훼손시킨 것으로 보고 있다(Fallon, Martin).

  그러나 첫 번째 견해는 두 가지 이유에서 타당성이 적어보인다. 첫째로 고린도후서에서 바울은 전혀 성적인 부도덕성에 대해서 언급한 적이 없다. 둘째로 (고후 2:5)을 보면 피해자가 바울과 고린도교인들로 나타나 있다. 다음을 읽어보라! "근심하게 한 자가 있었을지라도 를 근심하게 한 것이 아니요 어느 정도 너희 모두를 근심하게 한 것이니...(고후 2:5)." 이러한 점에서 보면 두 번째 의견, 즉 가해자를 고린도교회의 거짓교사로 그리고 피해자를 바울로 보는 것이 자연스러워 보인다. 그러면 구체적으로 여기에 언급된 문제는 무엇인가? 바울이 고린도를 방문했을 때 거짓교사들이 자기 권위를 내세우면서(3:1) 바울의 권위를 무시하는 언동을 하고 그 인격을 모독했다. 그러나 그때에 고린도교회 성도들은 바울의 기대와는 달리 적극적으로 바울의 편을 들지도 않았고 또 바울의 대적자들을 제지하지도 않았다. 이 일은 사도에 대한 올바른 태도라고 할 수 없다. 그러므로 고린도교회 성도들은 이 일에 대해서 회개하고 바로잡을 필요가 있었다. 바울이 대적자들로부터 무시당한 것은 사실상 바울 뿐 아니라 그가 가르친 고린도교회의 성도들을 무시한 것일 수도 있었다. 그러므로 바울은 준엄한 편지를 보내서 이러한 문제들을 바로잡음으로 그들과의 관계가 다시 회복되길 원했다.


  "이로 말미암아 우리가 위로를 받았고 우리가 받은 위로 위에 디도기쁨으로 우리가 더욱 많이 기뻐함은 그의 마음이 너희 무리로 말미암아 안심함을 얻었음이라(13)."

  바울은 준엄한 편지를 보낸 후에 잠시 후회를 했다. 그러나 그는 디도를 통해서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회개를 하고 다시 바울과의 관계를 회복하기를 원한다는 소식을 듣게 되었다. 바울은 디도를 통해서 이 소식을 듣고 크게 귀로를 받았다. 그는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잘못된 행위를 뉘우치고 그의 사도권을 존중하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다. 그리고 그 소식은 바울에게 큰 위로가 되었다. 이 일은 바울뿐 아니라 디도에게도 큰 기쁨을 주었다. 디도 역시 바울의 '준엄한 편지'를 가지고 고린도교회로 갈 때에 반대와 거부당할 각오를 했다. 그러므로 그의 마음도 편안하지 않은 상태에서 고린도교회를 방문했다. 그러나 디도는 고린도교회에서 예상 밖의 환대를 받았고, 그들이 바울의 모든 지시를 이행하는 것을 목격하게 되었다. 이 일로 인해서 디도 역시 안심과 기쁨을 얻게 되었다. 그리고 이러한 디도의 기뻐하는 모습을 보는 바울의 기쁨도 배가되었다.


  "내가 그에게 너희를 위하여 자랑한 것이 있더라도 부끄럽지 아니하니 우리가 너희에게 이른 말이 다 참된 것 같이 디도 앞에서 우리가 자랑한 것도 참되게 되었도다(14)."

  바울은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일시적으로 자신에 대해서 불성실하게 행한 일을 알고 있었다. 그러나 그는 그들이 온전한 태도를 회복할 것을 신뢰하고 있었다. 그러므로 그는 비통한 심정으로 편지를 보낼 때에도(2:4) 디도에게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사랑이 풍부하고 믿을만 하다고 칭찬했다. 아마도 디도는 이러한 바울의 칭찬을 듣고 담대함을 얻어서 고린도교회를 방문했을 지도 모른다. 그리고 고린도교회 성도들은 바울의 편지를 가지고 간 디도를 환대하고 바울의 지시를 받아들였다. 후에 바울은 디도를 통해서 이 소식을 듣고 자신이 디도에게 했던 칭찬이 사실로 확인된 것에 대해서 크게 기뻐했다. 고린도교회 성도들은 신실하게 행함으로 바울의 신뢰와 기대를 저버리지 않았다.


 
 이러한 바울의 모습은 그가 얼마나 훌륭한 영적 지도자인지 보여주고 있다. 그는 성도들이 잘못할 때에는 지체없이 책망했지만, 그들이 뉘우치고 잘못을 교정한 후에는 따뜻한 마음으로 환영하고 격려했다. 그는 성도들이 자신에 대해서 불성실하게 행했을 때에도 그들에게 악담니아 저주하지 않고 계속해서 그들을 믿고 그들에 대해서 칭찬을 했다. 이와 같이 성숙한 영적 지도자는 성도들의 잘못을 지적하여 바로잡고, 회개한 성도들은 따뜻한 마음으로 환영하며, 거역하는 사람들에게도 신뢰와 칭찬을 계속했다.


  "그가 너희 모든 사람들이 두려움과 떪으로 자기를 영접하여 순종한 것을 생각하고 너희를 향하여 그의 심정더욱 깊었으니(15), 내가 범사에 너희를 신뢰하게 된 것을 기뻐하노라(16)."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디도에게 보인 반응은 그의 마음을 안심하게 만들었다. 고린도교회 성도들은 두렵고 떨리는 마음으로 디도를 영접했으며, 한 걸음 더 나아가서 바울이 지시한 모든 말을 순종했다. 여기에 나오는 '두려위함'과 '떪' 그리고 '순종'과 같은 단어들은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바울의 권위를 인정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이 말들은 바울의 대리자였던 디도에 대해서도 동일한 태도로 예우해 주었음을 보여주고 있다.

  디도는 바울에게 돌아온 후에 자신을 따뜻하게 영접해 준 고린도교회 성도들을 생각하고 그들에 대한 사랑과 애정이 더욱 더 깊어졌다.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겸손히 디도를 대접하고 순종했을 때 디도는 큰 감동을 받았을 것이다. 그는 그들이 좋은 성도들이라고 칭찬했던 바울의 말이 사실임을 확인했다. 이 일로 인해서 디도의 마음에는 고린도교회 성도들에 대한 편견과 오해가 사라지고, 그 대신에 그들에 대한 사랑과 신뢰가 깊어지게 되었다.

  이제 바울은 고린도교회 성도들을 다시 신뢰할 수 있게 되었다. 바울의 신뢰와 기쁨은 그가 한 모든 사역이 수포로 돌아가지 않았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이러한 바울의 신뢰는 현재 뿐 아니라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다. 바울은 이러한 모든 위로와 기쁨이 자신에게 나온 것이 아니라 겸손한 자를 위로해 주시는 하나님으로부터 온 것이었다. 바로 이러한 태도가 바울로 하여금 어려움 속에서도 항상 하나님을 의지하고 실패하지 않는 목회자가 될 수 있게 해주었다.

                               ◎  토론할 문제
 

1. 성도들이 영적 지도자들에 대해서 불성실하게 대함으로 그 관계가 소원해졌을 때에 어떻게 그 관계를 회복할 수 있는 지 말해보자. 바울은 이러한 경우에 어떻게 대처했는가?

2. 영적 지도자와 성도들의 관계가 소원해졌다가 다시 회복되었을 때에 어떤 위로와 기쁨이 있을 수 있는지 구체적인 예를 들어서 설명해자.


3. 우리는 나에 대해서 불신실하게 대하는 사람에 대해서 악담과 저주를 하지는 않는가? 왜 우리에게 분실실하게 행한 사람에 대해서도 칭찬하는 일을 계속하는 것이 필요한 지 말해보자.

4. 성도들이 영적 지도자들을 대접하는 것은 그들의 권위를 인정해주고 그들이 전해 주는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하는 일이다. 이러한 일이 왜 중요한 지 말해보고, 교회에서 이러한 일이 사라지면 어떤 문제가 생길 수 있는 지 이야기해보자.

                                  - 다음 주 계속 -

알림) 교재에 대한 문의나 제안 사항이 있으시면 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