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성경 핵심 공부:  "창세기에서 계시록까지" (고린도전서)

제 3부 고린도 교회의 편지에 대한 답변들 (7-16장)


                    Ⅱ. 고린도 전서 내용 연구
 

1부 서론(1:1-9)

2부 교회 소식을 듣고 답변함(1:10-6:20)

3부: 교회의 편지에 대해 답변함(7-16장)

인사

감사

분파문제에
대해

음행문제에
대해

결혼

우상제물

예배에
관하여

부활

연보

(1:1-3)

(1:4-9)

(1:10-4:21)

(5-6장)

7장

8-11:1

11:2-14장

15장

16장

고린도전서의 내용 분해

 



5. 예루살렘 교회를 위한 헌금 (16:1-12)

  바울은 편지를 맺으면서 예루살렘 교회를 위한 헌금에 대해서 실제적인 지침을 주고 있다. 그리고 나서 바울은 고린도교회 성도들에게 자신의 여행 계획을 알려주고, 필요한 마지막 권면을 하면서 인사를 나누고 있다.


 1) 성도를 위하는 연보에 대해서(1-4)(지난 시간)

 
2) 여행 계획과 추천(5-12)

  
"내가 마게도냐를 지날 터이니 마게도냐를 지난 후에 너희에게 가서(5), 혹 너희와 함께 머물며 겨울을 지낼 듯도 하니 이는 너희가 나를 내가 갈 곳으로 보내어 주게 하려 함이라(6)."

  바울은 현재 에베소에서 이 편지를 쓰고 있었다. 그는 고린도교회 성도들에게 자신이 마게도니아를 지나서 고린도로 가서 그들과 함께 겨울을 보낼 것 같다고 밝히고 있다. 그러나 바울은 그 다음 행선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그러므로 그는 고린도에 가서 고린도 교회 성도들이 다음 행선지로 가도록 인도해 주기를 원했다. 아마도 그는 예루살렘에 가는 헌금 대표단을 인솔한 후에 로마로 가기를 원했을 수도 있다. 이는 그는 항상 로마로 가기를 열망했기 때문이다(롬 1:10-11, 15:22-23 참고). 바울은 고린도전서를 쓰고 있던 시점에서 로마로 갈 가능성을 열어놓고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그는 다음 행선지에 대해서 정확히 밝히지 않은 채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다음 행선지로 인도해주기를 부탁하고 있다.


  "이제는 지나는 길에 너희 보기를 원하지 아니하노니 이는 만일 주께서 허락하시면 얼마 동안 너희와 함께 머물기를 바람이라(7). 내가 오순절까지 에베소에 머물려 함은(8), 내게 광대하고 유효한 문이 열렸으나 대적하는 자가 많음이라(9)."  


  바울은 고린도교회 성도들과 함께 겨울을 나기를 원했다. 이는 그가 결코 지나가는 길에 그들을 만나는 것이 아니라, 긴 시간을 두고 그들과 함께 거하면서 그들과 사랑의 교제를 하기 원했기 때문이었다. 그러나 바울은 이러한 자신의 모든 계획이 언제든지 주님의 뜻에 의해 바꿀 수도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었다. 그러므로 바울은 주님께서 허락하시면 자신의 계획대로 이루어질 것이라고 밝히고 있다(고전 4:19, 약 4:15 참고). 바울은 지금 에베소에서 이 편지를 쓰면서 오순절까지는 자신이 그곳에 머물 것이라고 밝히고 있다. 오순절은 유월절 후 50번째 날에 여는 축제였다. 유대인들은 하나님께 추수한 밀의 첫 이삭의 단을 제단에 드린 후에, 일곱 주 지난 후에  밀을 추수하고 이를 기념하는 오순절 잔치를 열었다(레 23:15-27). 그러나 바울은 주후 55년 봄 유월절, 또는 부활절 무렵에 이 편지를 쓰고 있었다(고전 5:7, 15:20 참고). 바울은 자신이 오순절을 지킨 후에 에베소를 떠나서 마게도니아를 지나서 고린도에 갈 것이며, 그 곳에서 겨울을 날 계획을 세우고 있었다. 바울은 당장 고린도로 가지 않고 오순절까지는 에베소에 머물려고 생각했다. 그 이유는 그곳에 전도의 문이 활짝 열리고 전도의 효과가 크게 일어나고 있었지만, 아직 그를 반대하는 세력이 많이 있었기 때문이었다(행 19장 참고).


  "디모데가 이르거든 너희는 조심하여 그로 두려움이 없이 너희 가운데 있게 하라. 이는 그도 나와 같이 주의 일을 힘쓰는 자임이라(10). 그러므로 누구든지 그를 멸시하지 말고 평안히 보내어 내게로 오게 하라. 나는 그가 형제들과 함께 오기를 기다리노라(11)."

  바울은 이 편지를 써서 디모데를 통해서 그 편지를 고린도교회에 전달하려고 생각했었다. 그러므로 그는 고린도교회 성도들에게 디모데가 이 편지를 가지고 고린도에 가면, 그를 대적하거나 위협하지 않고 편안한 마음으로 그곳에 머물 수 있게 하라고 부탁했다. 그는 고린도교회 성도들에게 디모데를 자기의 동역자로 소개했다. 또한 그는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디모데를 멸시하지 말고, 평안하게 마물다가 다시 자신에게 돌아올 수 있게 하도록 부탁했다. 바울은 고린도교회에서 여러 가지 어려움을 많이 겪었다. 그러나 바울은 마음이 여린 디모데가 그러한 일들을 겪는 것을 원하지 않았다. 바울은 마음이 여린 디모데가 어려운 일을 당하면 낙심할 것을 염려했다. 바울은 디모데가 “형제들과 함께” 평안히 돌아오기를 원했다. 이 말을 보면 디모데는 혼자 여행한 것이 아니라, 사자단의 대표로 간 것으로 보인다.

  
"형제 아볼로에 대하여는 그에게 형제들과 함께 너희에게 가라고 내가 많이 권하였으되, 지금은 갈 뜻이 전혀 없으나 기회가 있으면 가리라(12)."


  바울은 아볼로를 형제라고 불렀다. 바울은 여기에서 자신이 아볼로에게 고린도를 방문하도록 여러 번 권면했었다고 밝히고 있다. 일부 고린도교회 성도들은 고린도교회의 설립자인 바울보다 후임자인 아볼로를 더 선호했다. 그리고 그들은 바울의 가르침보다 아볼로의 가르침을 더 좋아했다(고전 1-4장). 이러한 상황에서 바울이 아볼로에게 고린도교회를 방문하도록 여러 번 권고한 것을 보면, 바울이 아볼로에게 주님 안에서 진정한 사랑과 신뢰를 보여주고 있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러나 아볼로는 지금 자신이 고린도교회를 방문하게 되면, 자신에게 열광하는 일부 미성숙한 성도들로 인해 분란이 일어날 것을 염려해서 바울의 권면을 사양했다. 이와 같이 아볼로 역시 바울의 선의에 대하여 선의로 응답했다. 이러한 바울과 아볼로의 태도는 그들이 자신의 영광이 아니라 오직 교회의 안녕을 위하는 성숙한 지도자였다는 것을 잘 보여주고 있다.


  오늘날 교회의 지도자들도 이와 같이 서로에 대해서 신뢰와 사랑을 보일 필요가 있다. 이렇게 함으로 우리는 자기 이익을 구하지 않고, 교회의 안녕을 최우선으로 구하는 성숙한 지도자의 모습을 보어주어야 한다. 일부 교회 지도자들은 교회를 자기의 영역으로 생각하고, 권력을 독점하기 위해서 치열하게 경쟁함으로 교회를 정치적 다툼의 장으로 만들어서 망가뜨리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일은 이기적 목적으로 주님의 교회를 무너뜨리는 일로 미성숙한 태도임이 분명하다.

 

                                ◎  토론할 문제들  

1. 우리는 미래의 사역 계획을 세울 때에 자신의 계획에 대해서 주님의 뜻을 전적으로 인정하고 있는가?


2. 우리 주변에서 교회 지도자들이 이기적이고 미성숙한 태도로 다툼을 하여 교회를 어지럽게 하는 일은 없는지 찾아보자.


                                  - 다음 주 계속 -

알림) 교재에 대한 문의나 제안 사항이 있으시면 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