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성경 핵심 공부:  "창세기에서 계시록까지" (사도행전)

사도행전 제 3부: 이방인 선교(13:1-21:17)


                  제 3부 : 이방인 선교 (13:1-21:17)

  
이제 누가의 기사는 결정적인 전환점에 도달하고 있다. 이제 복음은 예루살렘, 유대, 사마리아를 넘어서서 땅끝까지 전파될 때가 되었다. 그 동안 전도자들의 전도 사역은 예루살렘, 유대, 그리고 사마리아에 국한되었다. 그러나 이제 복음 전도자들의 시야는 땅끝으로 향하기 시작한다. 이미 두 명의 집사들(빌립, 스데반)이 이 길을 준비해왔다. 스데반은 순교와 말씀을 통해서, 그리고 빌립은 사마리아 전도와 이방인 내시 전도를 통해서 부분적으로 이방인 선교의 길을 열었다. 이방인 선교는 두 가지 사건에 의해 미리 예고되었다. 첫째 사건은 이방인 선교의 주역이 될 사울의 회심이고, 둘째 사건은 이방인 고넬료의 가족이 구원을 받은 사건이었다. 이 사건 후에 무명의 전도자들이 안디옥에 가서 그 곳에 있는 "헬라 사람들"에게도 복음을 전파했다. 그러나 이때까지는 아직도 그들의 사역 범위는 팔레스타인과 수리아 본토에 국한되어 있었다. 이때까지는 어느 누구도 해외에 있는 나라에 가서 복음을 전하겠다는 비젼을 갖지 못하고 있었다. 그러나 마침내 해외를 향해 발걸음을 내딛는 전도자들이 등장하고 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사울과 바나바였다.

  (행 13:1-21:17)에는 3차에 걸친 사도 바울의 선교 여행 기사가 기록되어 있다. 그리고 1차 선교 여행과 제 2차 여행 사이에는 예루살렘에서 열렸던 종교 회의가 소개되고 있다. 이 내용을 정리해 보면 다음과 같다.

A. 제1차 선교여행(행 13:3-14:28)
B. 예루살렘 종교회의
C. 제2차 선교여행(행15:40-18:22)
D. 제3차 선교여행(행18:23-21:17)

1차 선교여행

예루살렘 종교회의

2차 선교 여행

3차 선교 여행

(행 13:3-14:28)

(행 15:1-39)

(행15:40-18:22)

(행18:23-21:17)

이방인 선교 (13:1-21:17)


   이제부터 우리는 사도 바울의 선교 파송 부터 시작해서 사도 바울의 제 1차 선교 여행부터 3차 여행까지 차례로 생각해 보게 될 것이다.

1. 첫 번째 선교 여행(13:1-14:28)

  이제부터 우리는 바울과 바나바의 제 1차 선교 여행에 대해서 생각해보게 될 것이다. 그들의 1차 전도 여행 기사는 (행 13:1-14:28)에 기록되어 있다. 이 곳에 기록된 기사 내용은 다음과 같이 구분할 수 있다. 이제부터 우리는 이 내용을 하나씩 생각해 보게될 것이다.

1. 바나바와 사울이 안디옥으로부터 보냄을 받음(13:1-3)
2. 구브로에서의 바나바와 사울(13:4-12)
3. 비시디아 안디옥에서의 바울과 바나바(13:13-52)  
4. 이고니온에서의 바울과 바나바(14:1-7)
5. 루스드라더베에서의 바울과 바나바(14:8-20)

6. 바울과 바나바가 수리아 안디옥으로 되돌아감(14:21-28)
 

사울과 바나바의 파송

구브로 선교

비시디아 안디옥 선교

이고니온 선교

루스드라-더베 선교

안디옥으로 복귀

13:1-3

13:4-12

13:13-52

14:1-7

14:8-20

14:21-28

첫 번째 선교 여행 (13:1-14:28)


1-1. 바나바와 사울이 안디옥으로부터 보냄을 받음(13:1-3)


 
 "
안디옥 교회에 선지자들과 교사들이 있으니 곧 바나바와 니게르라 하는 시므온과 구레네 사람 루기오와 분봉 왕 헤롯의 젖동생 마나엔과 및 사울이라(1). 주를 섬겨 금식할 때에 성령이 이르시되 내가 불러 시키는 일을 위하여 바나바와 사울을 따로 세우라 하시니(2), 이에 금식하며 기도하고 두 사람에게 안수하여 보내니라(3)(13:1-3)."

  안디옥 교회에는 다섯 명의 '선지자들과 교사들'이 있었다. 그들은 가르치는 일을 행하였다. 교회에는 가르치는 자들이 필요하다. 하나님께서는 가르치는 자들을 교회에 주신다. 성도들은 그들을 통해 하나님의 진리들을 배운다. 에베소서 4:11- 13, "그가 혹은 사도로, 혹은 선지자로, 혹은 복음 전하는 자로, 혹은 목사와 교사로 주셨으니 이는 성도를 온전케 하며 봉사의 일을 하게 하며 그리스도의 몸을 세우려 하심이라. 우리가 다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것과 아는 일에 하나가 되어 온전한 사람을 이루어 그리스도의 장성한 분량이 충만한 데까지 이르리니."


  안디옥 교회의 교사들은 주를 섬기며 금식하였다. 금식은 간절한 기도의 형태이다. 그들이 무엇을 위해 금식했는지에 대해 언급되어 있지 않지만, 그들은 아마 하나님의 일을 위해, 복음을 땅 끝까지 전하는 일을 위해, 어떻게 하면 하나님의 뜻을 받들며 이룰 수 있을지에 대해 간절히 기도했던 것 같다. 그 때 성령께서는 그들에게 바나바와 사울을 하나님의 일을 위해 구별할 것을 지시하셨다. 그 일은 복음을 온 땅에 두루 전하는 것이었다. 하나님의 일은 간절한 기도를 통해 깨달아지고 준비되고 시작된다. 그 하나님의 지시는 한 선지자의 예언을 통해 주어졌을 것이다. 옛시대에 '예언'은 하나님의 뜻을 전달하는 행위이었다.


  안디옥 교회의 교사들은 하나님의 뜻에 순종하였다. 그들은 하나님의 지시를 받은 후 그 일을 위해 금식하며 기도하였다. 간절한 기도는 하나님의 뜻을 확신케 하며 우리의 마음을 준비시킨다. 그들은 기도 중에 하나님의 뜻을 이해하였고 지교회의 유익만 생각하고 있어서는 안된다는 것을 깨달았을 것이다. 누군가가 주의 일을 위해 헌신해야 했다. 그들은 성령의 지시대로 바나바와 사울을 선교사로 보내기 위해 그들에게 안수함으로써 하나님의 일을 부탁하였다. 안수는 직무를 위탁하는 뜻이 있었던 것 같다. 이렇게 하여 안디옥 교회는 최초로 세계 선교의 대업(大業)을 시작한 교회가 되었다. 그 교회는 최초로 아시아와 유럽에 선교사를 파송한 교회가 된 것이다.


1-2. 구브로에서의 바나바와 사울(13:4-12)

  "두 사람이 성령의 보내심을 받아 실루기아에 내려가 거기서 배 타고 구브로에 가서(4), 살라미에 이르러 하나님의 말씀을 유대인의 여러 회당에서 전할새 요한을 수행원으로 두었더라(5)."

  바나바와 사울은 성령의 보내심을 받아 선교 활동을 시작하였다. 그것은 소위 바울의 1차 전도여행의 시작이었다. 안디옥 교회의 교사들이, 성도들의 기도와 후원 아래, 그들을 파송하였지만, 본문은 그들이 성령의 보내심을 받았다고 표현한다. 하나님의 일은 하나님이 하신다. 하나님께서 전도자들을 부르시고 그들을 훈련시키시고 그들을 보내시고 사용하신다. 마태복음 9:37, 38, "이에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추수할 것은 많되 일군은 적으니 그러므로 추수하는 주인에게 청하여 추수할 일군들을 보내어 주소서 하라 하시니라."


  바나바와 사울은 실루기아에 내려가 거기서 배 타고 먼저 구브로 섬으로 갔다. 구브로는 바나바의 출생지이기도 하였다(행 4:36). 구브로의 첫 성은 살라미이었다. 바나바와 사울은 거기에서 하나님의 말씀을 전했다. 전도는 나의 말을 전하는 것이 아니고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전도자는 자신이 전하는 말을 부끄러워 말고 또 자신의 부족만 생각하지 말고 담대하게, 하나님의 능력에 의지하여 전해야 할 것이다.


  바나바와 사울은 요한을 수종자로 두었다. 이 요한은 마가라 하는 요한으로서(행 12:25) 바나바의 사촌이다(골 4:10). 전도 사역은 혼자서 할 수 있는 일이 아니다. 거기에는 동역자와 수종자가 필요하다. 백지장도 맞들면 낫다. 예수께서도 친히 제자들을 불러 전도의 일에 참여케 하셨다. 오늘날에도 복음 사역을 위해 신실한 동역자와 수종자들이 많이 필요하다.



 
 "온 섬 가운데로 지나서 바보에 이르러 바예수라 하는 유대인 거짓 선지자인 마술사를 만나니(6). 그가 총독 서기오 바울과 함께 있으니 서기오 바울은 지혜 있는 사람이라 바나바와 사울을 불러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자 하더라(7). 이 마술사 엘루마는 (이 이름을 번역하면 마술사라) 그들을 대적하여 총독으로 믿지 못하게 힘쓰니(8).."

  그들은 구브로 섬을 가로질러 서쪽의 바보에 이르렀다. 그런데 거기에서 그들은 어려운 일에 부딛혔다. 그것은 바예수라는 이름의 유대인 거짓 선지자 마술사 때문이었다. 그는 하나님의 백성이라는 형식적 명칭을 가진 유대인이었다. 잘못된 신자가 되는 것보다 차라리 불신자가 더 나을 것이다. 잘못된 신자는 불신자보다 하나님의 일을 더 대적한다. 그는 하나님의 이름으로 거짓말을 하는 거짓 선지자이었다. 또 그는 마술사이었다. 그는 분명히 하나님의 종이 아니고 마귀의 도구이었다. 선교 활동에는 난관들이 있다. 전도자들은 여러 가지 난관들을 통과해야 한다. 사탄은 하나님의 일이 이루어지고 흥왕하게 되는 것을 가장 싫어한다. 그는 하나님의 일을 방해하는 자이다.


  서기오 바울은 구브로 섬을 다스리는 로마의 총독이었다. 그는 지혜 있는 자이었고 하나님의 말씀에 대한 관심과 소원이 있었다. 하나님께서는 이런 자들을 준비시키셔서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믿어 구원을 받게 하신다. 서기오 바울에게는 아마도 심령으로 기다리던 좋은 기회이었을 것이다.


  그 마술사는 하나님의 종들을 대적하였다. 그러나 하나님의 바른 종들을 대적하는 것은 큰 죄가 된다. 예수 그리스도의 종들 중에 가장 작은 자 하나를 영접하는 것은 곧 예수 그리스도를 영접하는 것이며(마 10:40-42), 가장 작은 자 하나를 영접하지 않는 것이 곧 그를 영접하지 않는 것이다. 또 다른 사람을 믿지 못하게 하는 것이나 다른 사람을 참 믿음, 바른 믿음에서 떨어지게 하는 것도 큰 죄악이다. 하나님의 일에는 언제나 이렇게 방해하는 일이 있다. 선교 활동에는 때때로 난관들이 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살아계시니 염려할 것은 없다.



 
 "바울이라고 하는 사울이 성령이 충만하여 그를 주목하고(9), 이르되 모든 거짓과 악행이 가득한 자요 마귀의 자식이요 모든 의의 원수여 주의 바른 길을 굽게 하기를 그치지 아니하겠느냐?(10) 보라 이제 주의 손이 네 위에 있으니 네가 맹인이 되어 얼마 동안 해를 보지 못하리라 하니 즉시 안개와 어둠이 그를 덮어 인도할 사람을 두루 구하는지라(11). 이에 총독이 그렇게 된 것을 보고 믿으며 주의 가르치심을 놀랍게 여기니라(12)."

  '사울'은 '구하여 얻은 자'(asked for)라는 뜻이고, '바울'은 '작은 자'(small)라는 뜻이다. 바울은 자신의 이름을 바꾸었다. 그것은 자신의 과거 행실에 대한 반성과 현재의 그의 겸손한 마음을 잘 나타낸다. 바울은 자신을 작은 자로 여겼다. 에베소서 3:8, "모든 성도 중에 지극히 작은 자보다 더 작은 나에게 이 은혜를 주신 것은 측량할 수 없는 그리스도의 풍성을 이방인에게 전하게 하시고." 그는 비록 자신이 부족하다고 느꼈지만 그러나 성령의 충만함은 그에게 지혜와 능력과 큰 담력을 주었다.


  성령 충만했던 바울은 그 마술사의 악을 직시하였고 그것을 그대로 지적하였다. 바울은 그의 속에 궤계와 악행이 가득하고 그가 마귀의 자식이며 모든 의의 원수이고 주의 바른 길을 굽게 하기를 그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또 바울은 '주의 손이 네 위에 있으니 네가 소경이 되어 얼마 동안 해를 보지 못하리라'고 하나님의 진노와 징벌을 선포하였다. 사도 바울의 말은 그대로 이루어졌다. 바울의 말이 떨어지자마자 즉시 안개와 어두움이 그 마술사를 덮었고 그는 앞을 보지 못하고 인도할 사람을 찾았다.


  총독은 그 일을 보고 그가 전하는 하나님의 말씀, 즉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믿었다. 전도에는 난관이 있었으나, 하나님께서는 그 가운데서 큰 능력으로 일하셨다. 마술사를 벌하신 그 기적의 일도 그러하지만, 그보다 로마 제국의 한 총독을 믿게 하신 것은 하나님의 은혜이며 놀라운 능력의 일이었다.


  결론적으로, 우리는 본문을 통해 몇 가지를 배운다. 첫째로, 온 세계에 복음을 전하는 것은 하나님의 뜻이다. 하나님께서는 지금도 전도자를 부르시며 훈련시키시고 전도자를 세우시고 파송하신다. 우리는 이 하나님의 뜻에 힘써 순종해야 한다. 우리는 때때로 금식 기도하며 하나님의 일을 생각하고 받들자. 둘째로, 선교 활동에는 때때로 어려움들이 있을 것을 각오하자. 하나님께서 살아계셔서 역사하심과 같이, 사탄과 악령들도 하나님의 일을 미워하고 방해하며 혼란스럽게 한다. 셋째로, 그러나 하나님의 일은 하나님께서 이루신다. 그는 지금도 살아계신 전능자이시다. 사탄의 활동이 강하지만 하나님은 그보다 더 강하시다. 우리는 하나님의 능력의 역사를 믿자.

                                - 다음 주 계속 -

알림) 교재에 대한 문의나 제안 사항이 있으시면 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